HOME > 여성정보실 > 법률자료  
 
 
작성일 : 19-05-20 15:59
권력형 성폭력 범죄 엄벌...미성년자 성범죄는 '파면'
 글쓴이 : 최고관리자
조회 : 115  

권력형 성폭력 범죄 엄벌...미성년자 성범죄는 '파면'      

[전아름 기자] 【베이비뉴스 전아름 기자】

권력형 성폭력 범죄처벌강화를 목적으로 한, 이른바 미투(Me Too) 개정 법률안 5건이 8일 오전 국무회의를 통과해 오는 16일 공포된다. 여성가족부(장관 진선미)는 "미투(Me, too) 관련 법률안의 개정은 최근 이슈가 된 미투(Me, too) 운동에 따라 우월적 지위를 이용한 '권력형 성폭력 범죄’를 엄벌하고, 특히 공무원 성폭력 범죄에 대해서는 지위고하, 업무성과를 막론하고 무관용 원칙을 적용하기 위한 것"이라고 밝혔다. 앞으로 업무상 위계·위력에 의한 간음죄에 의한 추행죄 법정형은 현행 5년 이하의 징역 또는 1500만 원 이하의 벌금에서 7년 이하의 징역 또는 3000만 원 이하의 벌금으로, 업무상 위계·위력에 의한 추행죄의 법정형은 현행 2년 이하의 징역 또는 500만 원 이하의 벌금에서 3년 이하의 징역 또는 1500만 원 이하의 벌금으로 상향된다. 법률에 따라 구금된 사람을 감호하는 자가 그 사람을 간음하거나 추행하는 피구금자 간음죄 및 추행죄의 법정형도 상향된다. 피구금자 간음죄는 기존 7년 이하 징역에서 10년 이하의 징역으로, 피구금자 추행죄는 3년 이하의 징역 또는 1500만 원 이하 벌금에서 5년 이하의 징역 또는 2000만 원 이하의 벌금으로 상향된다.

내년 4월 시행되는 국가공무원법 및 지방공무원법에서는 공무원 임용의 결격과 당연퇴직 사유의 성폭력 범죄 범위를 업무상 위력에 의한 간음·추행에서 모든 유형의 성폭력 범죄로 확대하고, 벌금형 기준을 100만 원(종전 300만 원)으로 강화했다. 임용결격 기간도 3년(종전 2년)으로 늘어났다. 특히 미성년자 성범죄로 파면·해임되거나 형 또는 치료감호를 선고받은 자는 영구적으로 공직에 임용될 수 없도록 했다. 미성년자 성범죄의 범위는 성폭력, 아동청소년 대상 성매매 및 성매매 알선, 아동청소년 이용 제작․배포 등이다.

공무원이 성희롱·성폭력 관련사실로 징계를 받아 당사자에게 처분사유설명서를 교부할 때에는 피해자에게도 징계결과를 통보하여, 피해자의 알권리 보장과 향후 거취결정 등에 도움이 되도록 했다. 또한 국가공무원법에는 공무원이 성폭력이나 성희롱과 관련한 고충을 제기할 때 소속 기관의 보통고충심사위원회가 아닌 인사혁신처의 중앙고충심사위원회에서 심사할 수 있게 하는 내용이 포함됐다. 이는 고충심사의 공정성과 객관성을 높이고, 조직 내에 피해사실이 알려지는 등의 2차 피해를 예방, 차단하기 위해서다. 국가와 지방자치단체가 성희롱․성폭력으로부터 예술인을 보호하는 예술인 복지법은 내년 1월 시행된다. 앞으로 우월적 지위를 이용해 예술인에게 계약에 없는 활동을 강요하는 경우 독점규제와 공정거래에 관한 법률에 따라 과징금 등 제재를 받게 된다. 또한 예술인복지재단의 사업에 예술계 성희롱·성폭력 예방교육 및 피해구제 지원 사업이 추가됐다. 진선미 여성가족부 장관은 "미투 관련 입법과제 중 아직 15개 법률이 국회 계류 중이다. 계류 중인 법안들이 속히 통과되도록 각 부처와 함께 최선을 다하고, 그간 발표한 대책들이 차질 없이 이행되도록 혼신의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밝혔다. 【Copyrightsⓒ베이비뉴스 pr@ibabynews.com】<저작권자 Copyright ⓒ No.1 육아신문 베이비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Total 20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20 권력형 성폭력 범죄 엄벌...미성년자 성범죄는 '파면' 최고관리자 05-20 116
19 디지털 성범죄 종합대책 최고관리자 01-17 625
18 구애 3번이상 경범죄? 최고관리자 01-22 2731
17 2014년 성폭력 피해자 지원제도 확대 이렇게 달라집니다. (여성… 최고관리자 01-06 2399
16 성폭력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 일부개정법률안[ 일부개정 … 최고관리자 02-03 3178
15 「아동·청소년의 성보호에 관한 법률」이렇게 바뀌었습니다!!!! 최고관리자 01-10 2683
14 <<성폭력 범죄자 신상정보 공개제도>>2011년 4월16… 최고관리자 04-25 2951
13 성폭력 범죄의 처벌등에 관한 특례법 개정안 공포(4월 7일) 최고관리자 04-08 2948
12 <<성범죄자 취업제한>>에 대해 알고 계십니까? 최고관리자 03-04 2641
11 성폭력 법률 개정 최고관리자 09-06 2706
10 아동.청소년의 성보호에 관한 법률 일부개정법률 최고관리자 08-02 2039
9 <뉴시스통신사>' 친모 성폭행' 패륜남, 항소심… 최고관리자 07-02 2825
8 <전남매일>성범죄자 영원히 택시운전 못한다. 최고관리자 07-01 2031
7 <전남일보> 성폭력 피해 미성년자 손배 시한 39살까지 최고관리자 06-30 1972
6 (광주타임즈)아동 성범죄자 '화학적 거세' 최고관리자 06-30 1622
 1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