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비주얼…

 
 

HOME > 여성정보실 > 일반자료  
 
 
작성일 : 23-11-08 16:41
경기도, 전국 첫 '젠더폭력 통합대응체계' 내년 상반기 가동
 글쓴이 : 최고관리자
조회 : 83  
   https://www.yna.co.kr/view/AKR20231108046800061?input=1195m [34]

젠더폭력이란 물리적, 환경적, 구조적인 힘의 불균형에서 비롯되는 가정폭력, 성폭력, 디지털성범죄, 스토킹, 데이트폭력 등을 의미한다.

젠더폭력 통합대응체계는 젠더폭력 피해자 접수부터 기관 연계·지원, 유사범죄 예방까지 총괄 수행하는 방식이며 경기도가족여성재단이 통합대응센터를 위탁 운영하게 된다.

도내에는 가정폭력상담소 40곳, 가정폭력피해자보호시설 12곳, 성폭력상담소 27곳, 성폭력피해자보호시설 4곳, 성매매피해상담소 5곳, 성매매피해자지원시설 7곳, 1366센터 2곳, 해바라기센터 6곳, 디지털성범죄피해자원스톱지원센터 1곳 등 모두 104곳의 젠더폭력 지원기관이 있다.

젠더폭력 통합대응센터는 이들 기관이 개별적으로 수행하는 상담·지원 등이 유기적이고 신속하게 이뤄질 수 있도록 관리하는 역할을 맡는다.

365일 24시간 피해신고 접수, 초기 대응, 유기적인 기관 공조 등을 수행하는 핫라인(긴급 콜센터)도 운영한다.

도는 통합대응체계를 세부 조정하고 센터의 공식 명칭을 정해 다음 달 초 '젠더폭력 통합대응체계 구축 비전선포식'을 열 계획이다.

chan@yn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