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여성정보실 > 보도자료  
 
 
작성일 : 19-09-09 11:39
"안희정 실형"
 글쓴이 : 최고관리자
조회 : 8  

'안희정 실형' 확정 순간…여성단체, 법정서 환호·눈물
    
안희정 전 충남지사 상습 성폭행 혐의 법정 나서며 "비를 맞아도 기분 좋다"
공대위 측 대법원 앞서 "안희정 유죄"

【서울=뉴시스】고가혜 기자=9일 오전 안희정 성폭력사건 공동대책위원회 측이 상고기각 소식이 전해진 직후 대법원 앞에서 환호성을 지르고 있다.2019.09.09
【서울=뉴시스】고가혜 기자 = 9일 안희정(54) 전 충남도지사의 '수행비서 성폭행' 혐의 실형이 확정되자 안 전 지사 유죄를 주장해온 여성 시민단체가 환호했다.
대법원 2부(주심 김상환 대법관)는 이날 오전 10시30분께 1호 법정에서 상고심 선고기일을 열고 안 전 지사에 대한 모든 상고를 기각한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안 전 지사는 징역 3년6개월 실형이 확정됐다.
상고 기각 선고가 나자마자 방청석에서는 환호와 함께 박수가 터져나왔다. 100석 가량의 방청석을 모두 채우고도 부족해 법정을 가득 둘러싼 시민단체 일원들은 법정을 나서면서도 연신 서로를 부둥켜 안고 눈물을 훔쳤다.
'안희정 성폭력사건 공동대책위원회(공대위)' 등 시민단체들은 이날 공판을 방청하기 위해 오전 9시께부터 줄을 서 가며 선고를 기다렸다.
이들은 선고 결과가 나온 뒤 서로를 끌어 안으며 "고생 많았다", "깨끗하게 끝이 나서 기분이 너무 좋다"는 등 서로를 위로하고 격려했다.
법원 밖에는 빗방울이 떨어지고 있었지만 이들은 "오늘은 비를 맞아도 기분이 좋다", "춤을 추며 나왔어야 하는데 아쉽다"는 반응을 보이기도 했다.
이들은 이어 기자회견을 위해 대법원 정문 앞으로 나와 피켓을 들고 "안희정은 유죄다"를 외치며 환호성을 지르기도 했다.
이날 상고심 방청에 참석한 여성민우회 측 관계자는 "너무 기분이 좋다. 당연한 결과라고 생각한다. 우리나라가 이제서야 성평등 사법정의를 향해 나아가고 있다고 생각한다"고 짧게 소감을 밝혔다.
안 전 지사는 2017년 7월부터 다음해 2월까지 러시아, 스위스, 서울 등에서 수행비서 김지은씨를 상대로 업무상 위력을 이용해 4차례 성폭행을 저지른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다. 이와 함께 5차례에 걸쳐 김씨를 강제추행하고 1회 업무상 위력으로 추행한 혐의도 있다.
앞서 1심 재판부는 김씨의 진술이 믿기 어렵고 안 전 지사의 위력 행사가 없었다고 판단해 무죄를 선고했다.
반면 2심은 "정형화한 피해자 반응만 정상적인 태도로 보는 편협적 관점"이라며 "김씨 진술에 일관성이 있고 비합리적이거나 모순이 없다"고 봤다.
이에 2심 재판부는 안 전 지사에게 징역 3년6개월을 선고했고, 안 전 지사는 법정 구속됐다.
이처럼 각각 무죄와 실형으로 1·2심의 판단이 엇갈린 가운데, 대법원은 이날 2심 판결을 받아들였다.
gahye_k@newsis.com


 
 

Total 58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58 "안희정 실형" 최고관리자 09-09 9
57 '첫만남 성폭행' 20대 남성 무죄서 유죄로···기준… 최고관리자 08-21 30
56 #미투→무고죄 역고소→ "무고 무죄" 뒤집은 대법 최고관리자 07-15 75
55 16일부터 가출 청소년과 합의 성관계도 처벌 최고관리자 07-15 81
54 성폭력 전자발찌 차고도 잇단 재범…보완책 시급 최고관리자 07-11 71
53 아동 성범죄 느는데… 아동 모델이 섹시해야 하나요? 최고관리자 07-08 85
52 "역대급 송희롱" "식폭행 당해"…나만 불편한가요? 최고관리자 07-08 77
51 판사님, 얼마나 저항해야 강간죄가 되나요 최고관리자 06-25 80
50 [단독]이웃집 악마..같은층 여성 원룸 침입→17시간 감금 최고관리자 06-24 85
49 `여중생 성폭행 혐의` 고등학교 교사 구속…학교서 `긴급체포` 최고관리자 06-13 116
48 여고생 1.5m 뒤에서 음란행위 "신체 접촉 없어도 강제추행" 최고관리자 06-07 131
47 '장애인 8년 성폭행 혐의' 목사의 협박, "너 믿어줄 … 최고관리자 04-18 105
46 아는 여자 음란하게 합성” 지인 능욕, 몰카 범죄 왜 일어나나 최고관리자 04-02 122
45 친밀감 표현하려다 범법자..사각지대 놓인 '성범죄 발달장… 최고관리자 04-02 105
44 성범죄 원인, '야한 옷이 아닙니다..' 강간 피해자 옷… 최고관리자 03-20 108
 1  2  3  4